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Home대구공연진행중인공연

진행중인공연

"아름다운 예술, 경이로운 공간, 세상의 시작은 창작입니다!"

[음악][대구] Remembering Chick Corea VOL2

  • 공연일정2021년 5월 01일 ~ 2021년 5월 01일
  • 공연장소베리어스 재즈클럽
  • 공연시간20시​
  • 티켓 가격일반 - 30,000 초중고등학생 (본인만) - 25,000
  • 관람 연령만8세이상
  • 출연진박진영 & 장성호
  • 러닝 타임120분
  • 제작㈜플러스히치
  • 주관㈜플러스히치
  • 공연 문의02-941-1150​
바로가기



Remembering Chick Corea

VOL2 – 박진영 & 장성호 

 

지난 2월9일 재즈 피아니스트 칙 코리아가 세상을 떠났다. 1968년 데뷔작 를 발표한 이래 백여장의 앨범을 발표하였으며 올해 최우수 재즈 앨범과 최우수 재즈 솔로를 포함하여 지금까지 그래미상을 무려 25회나 수상한 명실상부한 우리 시대의 재즈 거장이었다. 60년대말 마일즈 데이비스 밴드에 가입하여 퓨전 재즈의 탄생이라는 역사적인 순간을 함께 하였으며 70년대 자신의 밴드 Return To Forever를 결성, 퓨전 재즈의 전성기를 이끌었으며 솔로, 듀오, 트리오, 쿼텟, 퀸텟 나아가 스트링 오케스트라까지 다양한 편성을 통해 수많은 프로젝트를 선보였으며 마지막 순간까지 멈추지 않는 창작욕을 보여준 진정한 예술가였다. 또한 그는 오늘날 재즈 스탠다드로 평가 받고 있는 ‘Spain’ ‘500 miles High’ ‘La Fiesta’ ‘Armando’s Rhumba’, ‘Windows’를 만든 장본인으로 재즈가 사라지는 그날까지 영원히 잊혀지지 않을 재즈의 전설이 되었다.

 

반세기가 넘게 우리에게 재즈의 기쁨을 선사했던 칙 코리아를 기념하기 위한 2021년 한해 동안 여러 공연을 준비 중이다. 이 공연 시리즈의 제목은 Remembering Chick Corea! 과거 그가 존경해마지 않았던 피아니스트 버브 파웰의 음악을 기념하기 위해 만들었던 음반 Remembering Bud Powell을 참고하였다. 그의 음악을 사랑했던 국내의 여러 뮤지션들과 함께 피아노 솔로, 비브라폰과의 듀오, 투 피아노, 피아노 트리오, 퓨전 일렉트릭 밴드 등 과거 칙 코리아가 선보였던 대표적인 프로젝트를 다시 무대로 소환하여 칙 코리아의 음악 세계를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

 

지난 2월 25일 그 첫 번째 무대로 피아니스트 강재훈과 보컬리스트 전송이가 칙 코리아와 바비 맥퍼린의 듀오 앨범 를 위한 헌정 공연을 가졌다. 그리고 오는 4월30일 서울, 5월 1일 대구에서 두 번째 무대를 준비하고 있다. 이번 공연은 재즈사상 가장 아름답고 영롱한 피아노 & 비브라폰 듀오로 앨범을 시작으로 70년대부터 말년까지 무려 50년간 지속된 칙 코리아 & 게리 버튼 듀오에게 바치는 무대다. 칙 코리아는 게리 버튼과 함께 등 여러 장의 듀오 앨범을 발표하였으며 2007년과 014년 듀오 편성으로 내한 공연을 가진 바 있다.

 

이번 공연을 위해 한국 재즈의 뉴웨이브를 이끄는 피아니스트 박진영과 클래시시컬한 터치를 사랑하는 비브라포니스트 장성호가 뭉쳤다. 이 둘은 Fourteen Fingers란 팀으로 오랫동안 듀오로 활동하기도 하였다. 국내에 비브라폰 연주자가 상대적으로 많지 않기에 피아노와 비브라폰 듀오 공연은 국내서 좀처럼 볼 수 없는 공연이기도 하다. 칙 코리아와 게리 버튼의 50여년간 함께 활동한 만큼 칙 코리아의 대표적인 곡들을 대부분 연주하였다. 그래서 Remembering Chick Corea VOL2에서도 Senor Mouse, Crystal Silence, La Fiesta, Armando’s Rhumna. Love Castle 등 칙 코리아의 대표곡들을 만날 수 있을 것이다. 

 

칙 코리아 추모 공연 Remembering Chick Corea는 2021년 연중 계속되며 VOL3로 80년대 GRP 퓨전 사운드를 대표했던 칙 코리아 일렉트릭 밴드 헌정 공연으로 오는 5월중 피아니스트 심규민을 중심으로 준비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