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


Home대구공연진행중인공연

진행중인공연

"아름다운 예술, 경이로운 공간, 세상의 시작은 창작입니다!"

[음악,기타]Play Blue Note Masterpiece VOL2(대구)

  • 공연일정2020년 6월 26일 ~ 2020년 6월 26일
  • 공연장소베리어스 재즈클럽
  • 공연시간20시
  • 티켓 가격일반 - 30,000원
  • 관람 연령만 8세 이상
  • 출연진신명섭, 심동진, 심규민, 장승호, 홍태훈, 서울
  • 러닝 타임120분
  • 제작주식회사 플러스히치
  • 주관주식회사 플러스히치
  • 공연 문의02-941-1150
바로가기

블루노트 0626.jpg

블루노트 설립 8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플러스히치가 준비한 특별 공연 시리즈

Play Blue Note Masterpiece 

 

1939년 재즈 마니아였던 알프레드 라이언은 자신이 좋아하는 재즈 음악을 제작하기로 하고 음반사 블루노트를 설립합니다. 캐논볼 애덜리의 <Somethin’ Else>, 존 콜트레인의 <Blue Train>, 아트 블래키의 <Moanin’>, 호레이스 실버의 <Song For My Father>, 리 모건의 <The Sidewinder> 등 재즈팬들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는 그리고 사랑해마지 않는 앨범들이 모두 이 곳 블루노트에서 발표가 되었습니다. 그리하여 블루노트는 오늘날까지 재즈의 성지로 불리고 있습니다. 

재즈팬들이라면 블루노트를 대표하는 명반들과 여기에 수록된 대표곡들을 너무도 잘 알고 있을 겁니다. 그리고 국내 재즈 클럽이나 공연장에서 들어본 적도 많으시겠죠. 하지만 명반의 수록된 전곡을 앨범 편성 그대로 들어보신 적은 거의 없을 듯합니다. 작년 2019년은 블루노트가 설립된 지 80주년이 되는 특별한 해였습니다. 

그래서 플러스히치에서 준비하였습니다. 블루노트 명반으로 알려진 앨범에 수록된 곡 모두를 앨범 편성대로 연주하는 공연 Play Blue Note Masterpiece 을 시작했습니다. 지금까지 총 3회 공연을 했는데 VOL1에서는 소니 클락의 Cool Struttin'과 캐논볼 애덜리의 Somethin' Else, VOL2에서는 존 콜트레인의 Blue Train과 아트 블래키 & 재즈 메신저스의 Moanin', VOL3에서는 호레이스 실버의 Song For My Father와 리 모건의 The Sidewinder를 연주했습니다.

특히 지난 12월 28일 대구 베리어스 재즈클럽에서 열렸던 VOL3 공연은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관객분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았습니다. 그 뜨거웠던 열기를 기억하며 대구 재즈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다시 대구 베리어스 재즈클럽에서 공연을 갖기로 하였습니다. 서울에서도 선보였던 VOL2 공연으로 블루노트 레이블의 명반 중에서도 가장 유명한 두 앨범, 존 콜트레인의 Blue Train 앨범과 아트 블래키 & 재즈 메신저스의 Moanin' 앨범을 연주합니다.

테너 색소포니스트 신명섭과 드러머 신동진을 중심으로 피아니스트 심규민, 베이시스트 장승호, 트럼펫 홍태훈, 트럼보니스트 서울과 함께 앨범 편성 그대로 Blue Train은 섹스텟 구성으로, Moanin'은 퀸텟 구성으로 만나실 수 있습니다.​